FX게임-스프레드와 환전으로 보는 FX마진 거래

FX게임-스프레드와 환전으로 보는 FX마진거래 -FX시티 하나직영점

스프레드란, 살 때 환율 (매수호가) 과 팔 때 환율(매도호가) 의 차이를 말한다. 은행이나 증권-선물사는 이 ‘차액’에서 대부분 수수료를 확보하게 되므로 고객 입장에는 당연히 스프레드가 낮을수록 좋다.

여러 통화 쌍 중에서 가장 스프레드가 협소한 ‘달러-엔’을 예로 들면 다음과 같다.

ECN 계좌가 아닌 이상,  브로커의 이익인 ‘거래 수수료’까지 스프레드에 녹아있기 때문에, FX마진은 물론 비트코인이나 해외 선물거래를 하는 트레이더들은 이 부분을 꼼꼼히 살펴봐야 한다.

금융투자를 모르는 사람이라도 ‘환전’이나 ‘환율’이라는 단어는 친숙하게 들리겠지만, 정작 환전을 할 때는 수수료에 대해서 깊게 생각하지 않는 경우가 많다.

모든 종류의 외환거래에는 싸든 비싸든 ‘스프레드’라는 이름의 수수료가 붙기 마련인데, 그중에 가장 비싼 것이 은행을 통한 환전 거래이고, 가장 저렴한 것이 FX마진 거래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